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정치>청와대

재보선 참패에…文 대통령 "무거운 책임감으로 국정 임할 것"

문재인 대통령이 4·7 재·보궐선거 결과, 여당의 참패에 "국민의 질책을 엄중히 받아들인다. 더욱 낮은 자세로 보다 무거운 책임감으로 국정에 임하겠다"고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8일 오전 춘추관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이 재보선 결과를 엄중히 받아들인 사실에 대해 전했다. 사진은 문 대통령이 지난 5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하는 모습.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4·7 재·보궐선거 결과, 여당의 참패에 "국민의 질책을 엄중히 받아들인다. 더욱 낮은 자세로 보다 무거운 책임감으로 국정에 임하겠다"고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8일 오전 춘추관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이 재보선 결과를 엄중히 받아들인 사실에 대해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재보선 결과에 따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 ▲경제 회복 ▲민생 안정 ▲부동산 부패 청산 등 국정 과제를 실현하는 데 노력할 것이라는 메시지도 전했다.

 

청와대가 재보선 결과로 확인한 '국민이 바라는 절실한 요구'가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경제회복 등이라고 판단한 데 따른 행보로 풀이된다. 이와 관련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난 가운데 "이번 선거에서 국민의 마음을 얻는 데 부족했다. 코로나19 극복과 경제 회복, 민생 안정과 부동산 부패 청산 등이 이번 선거를 통해 나타난 국민의 절실한 요구라 판단한다"고 말했다.

 

청와대가 이번 재보선 결과로 나타난 '정권심판론'에 고개를 숙인 것으로 보이는 대목이다. 다만 청와대 내부에서 여당의 재보선 패배와 관련 비서관급 인사 사의 표명 움직임은 이날 오전 현재까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부동산 적폐 청산 방침 등 기존 정책 기조 변화도 없을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앞서 문 대통령이 언급한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부동산 부패 청산 등 국정 과제 실현을 '재보선 결과로 확인한 국민의 절실한 요구'로 본 뒤 "이 같은 국민의 절실한 요구를 실현하기 위한 노력은 흔들림 없이 계속될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확인한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개표 결과 국민의힘 소속 오세훈(57.5%) 서울·박형준(62.67%) 득표율로 당선을 확정했다. 이외에 광역의회, 기초단체장 및 기초의원 재보선에서도 국민의힘 소속 후보가 다수 승리한 것으로 확인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