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산업>정책

소진공, '수출 두드림 기업' 사업에 1185곳 신청

중진공, KOTRA와 수출 확대 지원…300여 곳 선정 예정

 

소상공인 수출 바이어가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소진공

소상공인들의 해외 진출을 돕는 '수출 두드림 기업' 사업에 선정 규모의 4배에 가까운 소상공인들이 몰렸다.

 

14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 따르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함께 지난달 13일부터 '수출 두드림 기업' 참가 신청을 받은 결과 300개사 내외 모집에 1185개 업체가 신청했다.

 

'수출 두드림 기업'은 소상공인 전문 지원 기관인 소진공과 폭넓은 수출 노하우와 채널을 보유한 중진공, KOTRA가 기관 간 장벽을 허물고 소상공인 수출 확대와 글로벌화를 위해 공동으로 협력하는 첫 사업이다.

 

참여 기업 선정은 접수 업체를 대상으로 소진공·중진공·KOTRA가 ▲수출 기반(제품 차별성 등) ▲수출 가능성(마케팅 역량 등) ▲지속성장성(신서비스 개발 등) ▲수출 공통 역량(매출 등) 등을 정해진 기준에 따라 평가하고 이 후 각 지방중소벤처기업지방청에서 지역별로 수출 두드림 기업을 최종 선정한다.

 

수출 두드림 기업에 선정되면 중기부가 자금·보증, 마케팅, 컨설팅, 온라인 지원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우선 소진공의 혁신형 소상공인자금과 지역신용보증재단의 보증을 연계해 지원하고, 해외 바이어 상담회와 KOTRA의 해외무역관을 활용한 온·오프라인 수출 마케팅과 중진공의 수출 바우처에 우선 선정한다. 또한, 해외 진출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해 소진공의 컨설팅과 KOTRA에서 실시하는 무역전문가와의 1대1 수출멘토링도 제공한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소진공은 앞으로도 중진공, KOTRA와 함께 유기적인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소상공인 수출 저변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이번 공모를 시작으로 지난 7월15일 문을 연 '소상공인 수출센터'를 활용한 소상공인 해외바이어 상담회, 소상공인 수출 실무교육과 컨설팅 등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이력코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